메뉴

영등포구, 아동권리모니터링단 운영…다음달 6일까지 참여자 모집

URL복사

영등포구청이 만 18세 미만 아동을 대상으로 아동권리모니터링단을 운영한다. 
 
최근 구청에 따르면, 구청 측은 영등포구는 아동 스스로 아동정책을 모니터링하고 제안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모니터링단을 운영하기로 했다. 아동ㆍ청소년의 목소리를 구정 운영에 반영하고, 아동이 민주시민의 자질을 갖춘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취지다. 
 
또  아동이 자신과 타인의 권리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함양하고, 이를 기반으로 자신이 속한 공동체 및 지역사회에서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가도록 참여권을 보장하는 데 목적이 있다고 구청 측은 밝혔다. 
 
이에 따라 구청은 모니터링단에 참여할 사람을 다음달 6일까지 모집한다. 영등포구에 거주하거나 관내 학교에 재학 중인 만 18세 미만의 아동이 참여 대상이다. 20명 이내를 모집하며, 공개모집 및 기관추천을 통해 권역별, 성별, 연령별 등 다양한 사회적 배경의 인물을 고루 선발한다. 
 
선발된 모니터링단은 6월 중 개최되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아동권리 기본교육 ▶아동권리 실태조사 ▶아동 관련 정책사업에 대한 제언 활동 ▶행사ㆍ캠페인 참여 등을 하게 된다. 
 
구청 측은 “미래세대의 주역인 아이들이 권리의 주체로서 목소리를 내고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아동 참여 기회를 확대할 것”이라며 “아동ㆍ청소년에게 꼭 필요한 사업들이 추진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