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은평구립도서관, ‘2024 책 읽어주는 문화봉사단’ 수도권 주관

은평구립도서관이 ‘2024 책 읽어주는 문화봉사단’ 수도권 지역 주관처로 선정됐다. 
 
최근 은평구청에 따르면,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한다. 50대 이상 실버세대가 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고 문화취약계층에 균등한 독서문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취지다. 
 
도서관은 이에 따라 29일까지 활동가 교육강사, 간사를 모집하고 다음달 7일까지 만 50세 이상부터 만 70세까지의 활동가 20명을 모집한다. 아동시설, 노인시설, 장애인 시설 등 문화봉사단 운영 시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다음달 14일까지 20곳를 모집한다.
 
활동가들은 8월부터 11월까지 대상 기관에 파견돼 주 1~2회 책 읽어주기와 독서프로그램 운영을 진행한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