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장미축제 22일까지…중랑장미공원 등에서 열려 

URL복사

중랑문화재단이 이달 2일부터 22일까지 ‘서울에서 가장 예쁜 축제, 2022 서울장미축제’를 중화체육공원, 면목체육공원, 중랑장미공원 등에서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일상으로의 초대, 중랑이라 좋다!’라는 슬로건으로 열린다. 코로나19로 지친 구민들을 위로하고 힐링하며 일상으로의 복귀를 응원하는 의미다. 축제는 어린이주간, 어버이주간, 장미주간이라는 3가지 테마로 꾸려졌다. 
 
우선 이달 5~7일 열리는 어린이주간에는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연 및 체험 프로그램이 있다. 8~12일 어버이주간에서는 부모님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로즈무비나잇’ 등의 프로그램이 있다. 
 
이어 15일에는 ‘플로깅’, ‘로즈패션쇼’, ‘<개화공연>중랑, 사람 꽃’이 진행되는 개화식을 기점으로 22일까지 만발한 장미를 보며 즐기는 ‘장미주간’이 있다. 이와 별도로 겸재교 하부 면목체육공원에서는 14일 ‘겸재교 댄스 페스티벌’과 15일 배우 김성환과 함께하는 ‘김성환의 장미노래자랑’이 열린다. 
 
또한 이번 축제에서는 재생용지를 사용한 종이백 등을 제작하는 등 쓰레기 없는 축제를 지향한다. 축제의 마지막 날에는 중랑천 구간을 달리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 ‘장미랑! 달려랑! 주워랑!’ 프로그램도 있다. 
 
유경애 중랑문화재단 대표는 “2022 서울장미축제는 올해 구민들의 다양한 문화적 참여, 친환경으로의 가능성 확인, 안전과 힐링을 위한 축제를 지향하며 구성되었다. 아울러 서울을 대표하는 꽃 축제로서 일상으로의 복귀를 준비하는 때인 만큼 내실있게 준비했다”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