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기업 67.7% 올해 신입사원 채용한다”(설문조사)

URL복사

기업 열 곳 중 여섯 곳은 올해 신입사원을 채용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취업플랫폼 잡코리아가 국내 기업 567곳의 채용담당자를 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 중 67.7%가 올해 채용계획을 확정한 것으로 나타났다. 16.4%는 채용계획이 없었다. 나머지 15.9%는 채용계획이 미정이었다. 
 
기업 규모별 신입사원 채용 비율로는 대기업은 91.9%, 중견기업 80.5%, 중소기업 63%로, 기업 규모가 클수록 신입사원 채용에 대한 의향이 높게 나타났다. 시기별로는 1월이 32%로 가장 많았고, 3월(20.8%), 2월(17.7%), 4월(13%) 등이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는 전체 응답 기업 채용 담당자 중 65.3%가 우대 요인이 있다는 답을 내놨다. 이들이 신입사원 채용 시 중요하게 평가하는 기준(복수응답)으로는 지원 분야에서 일해본 경험(53.8%), 지원 분야 전문지식과 자격증 보유(38.6%), 책임감과 성실함이 느껴지는 태도(36.8%), 자기 발전에 대한 높은 관심과 의지(20.3%) 등이 꼽혔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