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국내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기간 3개월로 단축…내일부터 사전예약 

URL복사

정부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이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후 4~5개월 이후 권고 중인 3차 접종(부스터샷) 간격을 18세 이상 전체를 대상으로 3개월로 단축했다. 
 
현재 정부는 ①60세 이상 고령층 및 18~59세 고위험군은 4개월 이후, ②18~59세 일반국민은 5개월 이후로 접종간격을 권고하고 있다. 하지만 해외출국, 질병치료, 감염취약시설, 의료기관 등 불가피한 일정이 있는 경우 또는 잔여백신 접종 희망자인 경우 등에는 1개월을 단축해 접종이 가능했다. 
 
하지만 최근 들어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고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3차 접종 기간을 줄였다는 것이 정부의 설명이다. 
 
이에 따라 새로운 3차 접종 접종 간격이 도래한 사람을 대상으로 13일부터 온라인 사전예약이 진행된다. 기존 방식과 동일하게 코로나19예방접종 사전예약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추진단은 “중증 예방 및 고령층 보호의 예방접종 목표에 더해,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코로나19 유행을 억제하기 위하여 18세 이상 연령층의 모든 2차접종 완료자를 대상으로 조속히 3차 접종을 시행함에 따라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드린다”고 당부했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