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기본분류

절도범 붙잡은 대학생 라이더, 바로고에서 상금 받아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가 오토바이 절도범을 잡아 경찰에 인계한 대학생 라이더 이창주(25)씨에게 감사장과 상금을 수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씨는 지난달 경남 창원시에서 지인이 오토바이를 도둑맞았다는 사실을 알고 약 세 시간 동안 절도범을 추격했다. 이후 이씨는 창원의 한 해안도로에서 범인을 발견해 3㎞를 추격해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다. 
 
바로고 신마산 허브 소속 라이더인 그는 “별 일 아니라고 생각했는데 동료 라이더들이 고생했다고 많이 격려해줬다. 바로고에서 감사장까지 주셔서 보람이 크다”고 밝혔다. 
 
바로고 측은 “이창주 라이더는 지역사회에 선행을 베푸는 일에 적극적으로 앞장서 모범이 되는 모습을 보여줬기에 널리 알리고자 감사장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앞서 응급환자를 태운 구급차를 앞서 달리며 길을 터준 정영교 라이더 역시 바로고에서 감사장을 받았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