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라이프

[포토] 주렁주렁 매달린 보성 애플수박

 

날이 뜨겁다. 그만큼 과실이 여물기를 바라는 농민의 열정도 치열할 것이다. 사진은 지난 2일 전남 보성 득량면 해평리 농가에서 출하를 앞둔 애플수박의 모습. 애플수박은 일반 수박에 비해 크기가 4분의 1 수준으로 작다. 그 대신 껍질이 얇고 당도가 높다. 군청 측은 이 애플수박이 1∼2인 가구를 겨냥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