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부모

의왕시, 모든 학생 1인당 10만원 어치 식재료 지원

경기 의왕시가 관내 학생 1인당 10만원 어치씩 식재료를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의왕시는 코로나 19 장기화로 학교급식이 중단되면서 어려움을 겪는 친환경 농가, 생산자 및 급식 공급 업체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진행했다. 학교 급식 예산 미사용분을 활용해 학생 가정에 식재료 꾸러미와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친환경 식재료 꾸러미는 5만원 어치로, 각 유치원, 초·중·고교의 학교운영위원회로부터 신청을 받아 오는 25일 이후부터 순차적으로 배송한다. 꾸러미에는 친환경 농산물, 국산 오징어, 무항생제 돼지고기, 무농약 쌀 등이 혼합돼 3종류로 구성한다. 학교 측에서 3가지 옵션 중 하나를 선택한다.

 

이와 별도로 학생 1인당 5만원씩 농협몰 모바일 상품권이 지급된다. 학부모들은 농협몰에서 고기나 쌀, 수산물 등 식재료를 살 수 있다. 식재료 이외의 구매는 제한된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친환경 식재료 꾸러미가 학생들을 둔 각 가정에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이번 사업으로 친환경 농가, 생산자, 급식업체들에도 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의왕시는 초등학교 방과 후 돌봄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의왕시는 20일 의왕시 다함께돌봄협의체를 발족하는 한편, 다함께돌봄센터 사업 추진도 진행 중이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