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종합

IOC, 도쿄 올림픽 내년 7월 23일 열기로 공식 발표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올해 7월 열릴 예정이었던 2020 도쿄 올림픽을 1년 미뤄 내년 7월 23일부터 8월 8일까지 개최하겠다고 30일 공식 발표했다. 
 
IOC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공식 입장에서 IOC 외에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도쿄도, 일본 정부와 새 올림픽 날짜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림픽은 내년 7월 23일부터 8월 8일, 패럴림픽은 내년 8월 24일부터 9월 5일까지 열린다. 
 
앞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모리 요시로 조직위원장, 코이케 유리코 도쿄도지사, 하시모토 세이코 올림픽상 등은 이날 전화 통화를 통해 새 일정에 최종 합의했다. 
 
이번 날짜 발표에 대해 바흐 위원장은 “우리는 (코로나라는) 전례없는 도전을 이겨낼 수 있다”면서 “도쿄 올림픽은 이 터널의 끝에 있는 빛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IOC는 또 앞서 도쿄올림픽에서 참가 자격을 얻은 것과 쿼터 등은 그대로 유지될 것이라는 점도 다시 한 번 밝혔다. 도쿄올림픽의 명칭 역시 ‘도쿄 2020 올림픽’으로 그대로 유지된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