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피플/오피니언

트위치, 첫 아시아태평양 책임자로 여성 디렉터 임명

수니타 카우르...스포티파이·페이스북 등 임원 거쳐 트위치로

URL복사

 

게임방송으로 유명한 트위치의 첫 아태지역 책임자로 여성 디렉터가 임명됐다. 커뮤니티 트위치는 아시아태평양 매니징 디렉터로 수니타 카우르를 5일 임명했다.

 

트위치 합류 전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는 스포티파이에서 6년 간 동남아 지역 전무·아태 지역 영업 담당 부사장을 역임했다. 이어 페이스북·마이크로소프트·포브스 등에서 아시아 지역 임원으로 활약했다.

 

수니타 디렉터는 트위치 싱가포르에서 근무할 계획이다. 트위치 커뮤니티의 아시아·호주·뉴질랜드 지역 콘텐츠 크리에이터, 미디어 파트너, 에이전시, 광고주, 퍼블리셔 및 개발자들을 관리한다.

 

수니타는 “트위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포함해 전 세계 엔터테인먼트와 미디어 소비 방식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는 증거”라며 “아태지역 젊은 세대의 TV 시청률이 줄고, 엔터테인먼트 선택에 소셜미디어의 영향이 매우 크기 때문에 향후 트위치의 독특한 엔터테인먼트 경험이 소비자 주도 콘텐츠 시장의 혁명을 이끌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