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부모

‘미래 게임 개발자 모여라’ 학교밖청소년 위한 교육과정 신입생 모집 

푸른나무미디어스쿨 운영하는 모바일 게임 개발자 과정

대안교육기관 푸른나무미디어스쿨이 학교밖청소년을 위한 모바일 게임 개발자 양성과정에 참가할 신입생을 모집한다. 서울시청소년미디어센터가 운영하는 대안교육기관인 푸른나무미디어스쿨은 2002년 설립, 2002년부터 학교밖청소년이 다양하고 전문적인 배움을 경험하는 기회의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프로젝트 학습을 기반으로 한 미디어특성화교육을 진행해왔다. 
 
스쿨 측은 올해부터 학생들이 실제로 모바일 게임을 기획에서 제작은 물론,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까지 하는 커리큘럼을 선보인다. 국내 대안교육기관 최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은 게임 산업 분야의 구체적 진로와 직업에 대한 경로를 설계할 수 있다. 
 
1년 2학기제로 운영되는 이 교육과정은 ▶게임 기획 ▶디자인 ▶프로그래밍 등 게임제작 전문교과를 비롯해 인문ㆍ문화ㆍ예술 프로젝트 등의 소양 교육과정으로 꾸려져 있다. 또한 참여 청소년들은 학기 중 1인 모바일 게임 제작 및 스토어 등록, 게임박람회 참가, 미디어창작활동, 미디어리터러시 교육 등에도 참여할 수 있다. 
 
이정연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관장은 “게임 산업을 선도하는 게임 개발자를 배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참가를 원하는 학교밖청소년은 전화, 카카오채널 등으로 신청한 뒤 방문상담을 거쳐 입학원서를 낼 수 있다. 이후 서류심사를 통해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