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8.5℃
  • 맑음서울 7.1℃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9.7℃
  • 맑음부산 11.3℃
  • 구름많음고창 8.4℃
  • 구름많음제주 14.8℃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7℃
  • 구름조금강진군 8.7℃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라이프

김수영문학관, 김수영 시인 탄생 100주년 시그림전 

URL복사

김수영문학관이 김수영 시인의 탄생 100주년을 맞아 시(詩)그림전 ‘폐허에 폐허에 눈이 내릴까’를 이달 8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진행한다. 
 
문학관 4층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매주 화~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 40분까지 무료 관람할 수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 전화예약이 필요하며, 동시 관람 인원은 6명으로 제한된다. 
 
김수영 시인은 일제강점기, 전쟁, 독재의 상처를 고발하며 자유와 저항의 정신을 노래한 참여 시인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풀’ 등 34편의 시를 그림으로 접할 수 있다. 김선두, 박영근, 서은애, 이광호, 이인, 임춘희 화가 등 6명이 참여했다. 
 
김수영문학관은 2013년 도봉구에 개관했으며, 그동안 김 시인의 시와 사진, 육필원고, 편지 등을 전시해 왔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