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7 (목)

  • 맑음동두천 15.7℃
  • 구름조금강릉 16.4℃
  • 서울 18.8℃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많음대구 19.2℃
  • 박무울산 18.1℃
  • 맑음광주 20.0℃
  • 맑음부산 20.3℃
  • 구름조금고창 20.6℃
  • 맑음제주 22.2℃
  • 맑음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15.5℃
  • 흐림금산 17.0℃
  • 맑음강진군 18.0℃
  • 흐림경주시 18.6℃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종합

건국대, 동물암센터 오픈…종양세포분석실 등 4개 진료과 운영 

URL복사

건국대가 서울 광진구 서울캠퍼스 부속동물병원 산하에 동물 암 치료와 연구에 집중하는 ‘KU동물암센터’를 26일 개소했다. 
 
센터에는 외과, 내과, 영상진단과, 종양세포분석실 등 4개 진료과가 있다. ‘환자맞춤형 원스톱 암 치료’를 제공할 수 있다. 학교 측은 “반려동물 고령화로 노령 질환인 암 환자 역시 늘어나고 있지만, 암을 전문적으로 치료하는 의료시설을 찾기는 힘들다”면서 개소 이유를 설명했다. 
 
센터는 240평 규모에 12명의 교수진과 30명의 수의사가 근무한다. 센터장은 국립암센터에서 약 10년간 근무했던 윤경아 수의대 교수가 맡았다. 윤 센터장은 “반려동물에게 암이 더는 보기 드문 질환도 아니고 생명이 끝나는 절망적인 질환도 아니다”라며 “KU동물암센터에서는 암으로 진단된 반려동물의 임상 정보뿐 아니라 세포수준, 유전자 수준의 특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최적의 항암 치료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