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29.7℃
  • 구름많음강릉 30.8℃
  • 흐림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33.2℃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많음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1.5℃
  • 구름많음부산 28.5℃
  • 흐림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31.7℃
  • 흐림강화 28.8℃
  • 구름조금보은 31.2℃
  • 구름많음금산 32.4℃
  • 구름많음강진군 32.3℃
  • 구름많음경주시 33.6℃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부모

종로구, 이달부터 고위험 임신부에 가사돌봄 무료 서비스 

URL복사

종로구청이 이달부터 고위험 임신부에게 가사돌봄서비스를 무료 지원한다고 최근 밝혔다. 
 
구청에 따르면, 이 사업은 고위험 산모에 속하는 만 35세 이상 임신부에 대해 맞춤형 지원을 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에 따라 종로구에 10개월 이상 거주하고 있는 고위험 임신부로 ▶유산ㆍ조산ㆍ거대아 출산 경력이나 유전질환 등 가족력이 있는 임신부 ▶고혈압과 당뇨병, 심장병 등으로 절대 안정이 필요한 임신부 ▶산전 검사 이상 소견이 있는 임신부 등에 대해 무료로 가사돌봄서비스를 지우너한다. 
 
서비스 신청을 위해서는 전문의 진단서 또는 소견서를 지참해 가까운 동주민센터 또는 보건소를 방문해야 한다. 이용료는 소득에 상관없이 전액 구청 예산으로 지원된다. 
 
대상자로 선정된 임신부에게는 가사돌보미가 방문하여 청소와 설거지 및 세탁, 정리정돈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루 4시간씩 최대 10일까지 이용가능하며, 60일 내에서 2회 분할 사용도 된다. 
 
김영종 구청장은 “저출산은 국가적 차원의 문제이나 지역사회에서도 손 놓고 있을 수만은 없다는 생각에 임신 단계서부터 건강하고 안전한 출산을 돕고자 가사돌봄서비스를 전액 구비로 무료 제공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