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강북구, 성신여대ㆍ한신대에 캠퍼스타운 조성

URL복사

강북구청이 성신여대, 한신대와 손잡고 캠퍼스타운 사업에 나선다. 캠퍼스타운은 청년활동 증진, 청년창업 활성화, 상권ㆍ지역 협력 제고 등을 목표로 대학, 청년과 지역 주민이 상생하며 지역 공동체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최근 강북구청에 따르면, 성신여대와 한신대는 작년 8월 캠퍼스타운 4단계 공모 사업 참여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각 학교에는 4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성신여대는 ‘성신-수유 문화예술 캠퍼스타운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문화예술 커뮤니티 조성 ‘오작교 프로젝트’ ▶전통시장 활성화 ‘수유향유’ ▶문화예술 창업 지원 ‘수유예술창업마을’ 등의 프로젝트가 있다. 한신대는 동네 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동네 청년이 만드는 강북형 지역 창생[창(업)+상(생)]’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들 학교는 서울시 및 강북구와 함께 총 3년의 사업기간 동안 매년 사업계획서를 수립하며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이번 캠퍼스타운 조성으로 각 대학교의 뛰어난 재인들이 구민과 함께 지역공동체를 구축하게 됐다”며 “구는 성신여자대학교, 한신대학교와 함께 내실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지역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