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종합

강북구 10월 말까지 매주 화요일 비대면 심폐소생술 교육 

URL복사

강북구청이 지난달 2회 진행한 비대면 심폐소생술 시범교육을 확대해 10월 말까지 매주 진행한다. 8일 강북구에 따르면, 구청 측은 이달 11일부터 10월 27일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 3~5시에 줌(zoom)을 통해 원격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진행한다. 
 
이 교육은 구청에서 마네킹과 자동심장충격기 등 장비를 배부한 뒤 집에서 영상을 통해 배우는 것이 특징이다. 1급 응급구조사가 강사로 나서며, 교육생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출석 체크한 뒤 강의자료와 영상을 통해 강사의 시연을 보면서 마네킹으로 직접 가슴압박을 실습한다. 
 
또 수강생들은 집 등에서 실습하는 마네킹에 가슴압박 속도를 어플로 측정, 실시간으로 압박속도의 교정도 받을 수 있다. 교육 신청은 강북구 응급의료교육장 이메일로 하면 된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코로나19로 대규모의 인원이 모이기 어려운 가운데, 주민들이 심정지 대처 방법을 익히고 습득할 수 있도록 비대면 교육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